이만희 총회장 2일 긴급 기자회견


이만희 신천지 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회) 총회장은 2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 신천지 관련 모임을 모두 중지했고 시설도 폐쇄했다"며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를 드린다"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영상=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