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도전!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본선 진출자] 김민희, 모델 출신 배우에서 뷰티 크리에이터로 변신 “도전 자체가 감동”

[김도윤 기자] 주어진 삶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목표를 꿈꿀 수 있다는 것이 ‘젊음’. 그 노력의 가치를 아는 사람들에게서는 충만한 삶의 에너지가 느껴진다. 이것이 모든 도전이 아름다운 이유다. - 편집자 주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by 퀸 오브 더 코리아 2020’(이하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선발대회가 본선 진출자를 공개하며 최종 5인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뷰티 브랜딩 전문 회사 뷰티앤뷰와 BBNV(대표 우인식)가 마련한 이번 대회는 국내 최초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선발대회다. 이는 새롭게 열린 1인 미디어 시대에 잠재력 있는 뷰티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초대형 이벤트다.

총상금 1억 원을 걸고 진행되는 이번 대회 수상자는 해외 화보 촬영 및 퀸즈 세계 뷰티 대회 참가 등 주요 대회 진출, 각종 방송 출연 혜택, 해외에서의 대외 활동 등의 다양한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인플루언서 1:1 전담 서포트 관리를 받으며 뷰티 크리에이터 활동을 지원받을 수 있다.

3월25일 최종 5인을 선발해 ‘TOP 5’를 결정하는 본선 심사를 앞둔 가운데 미션을 수행하고 있는 본선 진출자들을 인터뷰했다.

Q.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어워즈 2020’ 대회 본선 진출 소감은?

“감격스럽다. 사실 이 자리까지 오게 된 것만으로도 너무 감사하다. 여기까지 함께하지 못한 분들을 몫까지 더 열심히 할 생각이다”

Q.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어워즈 2020’ 대회 출전을 결심한 계기는?

“꿈을 향한 열정 때문이다. 저는 아직 꿈을 포기하지 않았다. 하루하루를 정성스럽게 살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이번 대회에 출전을 결심하게 됐다. 열정적인 뷰티 크리에이터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

Q. 앞서 참가한 예선심사에서 특히 기억에 남는 장면이 있다면?

“대회 현장에 와 보니 몸매가 좋은 분들이 너무 많더라. 나이를 불문하고 완벽한 몸매를 유지하고 관리하고 있다는 사실이 무척 놀라웠다”
[아름다운 도전!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본선 진출자] 김민희, 모델 출신 배우에서 뷰티 크리에이터로 변신 “도전 자체가 감동”

Q. 뷰티 크리에이터로서 자신만의 차별화된 매력 또는 콘텐츠가 있다면?

“친근감이 아닐까? 이웃집 언니나 동생 같은 친근감! 좋은 샘플이 될 것 같다. ‘저 사람도 이렇게 된대’하는 자신감을 줄 수 있는 사람!“

Q. 3월25일 예정된 본선 심사를 준비하며 각별히 신경 쓰는 부분이 있다면?

“제2의 인생이 시작된다고 생각한다. 그만큼 열정적이고 진지하게 임하고 있다. 아무래도 미스들과의 전쟁? 경쟁이다.(웃음) 상황도 겉모습도 미스들보다는 두 배로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Q. 이번 대회 출전이 지니는 의미는? 자신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하나?

“사실 예선심사 중에 감격스러워서 눈물이 났다. 아름다운 분들과 선의의 경쟁을 한다고 생각하니 많이 설레고 기쁘다. 잃어버린 자존감과 자신감을 찾아가는 마음이다”

Q. 수상에 대한 기대감이 클 것 같다. 욕심나는 상이 있다면?

“기대감은 크지만 너무 쟁쟁한 분들이 많아서...(웃음) 순위권 안에 들면 좋겠지만 일단은 욕심 없이 그냥 묵묵히 노력할 생각이다”

Q. 자신을 한 단어로 표현하자면?

“하얀 도화지 같은 사람이 되고 싶다. 무슨 색깔이든 완벽히 소화하는 하얀 도화지처럼 나의 모습을 자연스럽게 보여 드리고 싶다”

Q. 롤모델

“벨르제이님 이다. 자기관리가 너무 뛰어나고 사업도 잘하시고 같은 여자가 봐도 멋진 여자다”

Q. 인사 한마디

“결혼을 하고 아이가 있다고 자신을 포기하지 마세요. 여성은 누구나 아름답습니다. 용기만 내세요! 자신의 가치는 스스로 높이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포토그래퍼: 천유신
헤어: 코코미카 미란 부원장
메이크업: 코코미카 심경미 이사

bnt뉴스 기사제보 beauty@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