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도전!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본선 진출자] 유정, 일반 직장인의 도전! “목표는 이질감 없는 인플루언서”

[김도윤 기자] 주어진 삶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목표를 꿈꿀 수 있다는 것이 ‘젊음’. 그 노력의 가치를 아는 사람들에게서는 충만한 삶의 에너지가 느껴진다. 이것이 모든 도전이 아름다운 이유다. - 편집자 주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by 퀸 오브 더 코리아 2020’(이하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선발대회가 본선 진출자를 공개하며 최종 5인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뷰티 브랜딩 전문 회사 뷰티앤뷰와 BBNV(대표 우인식)가 마련한 이번 대회는 국내 최초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선발대회다. 이는 새롭게 열린 1인 미디어 시대에 잠재력 있는 뷰티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초대형 이벤트다.

총상금 1억 원을 걸고 진행되는 이번 대회 수상자는 해외 화보 촬영 및 퀸즈 세계 뷰티 대회 참가 등 주요 대회 진출, 각종 방송 출연 혜택, 해외에서의 대외 활동 등의 다양한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인플루언서 1:1 전담 서포트 관리를 받으며 뷰티 크리에이터 활동을 지원받을 수 있다.

3월25일 최종 5인을 선발해 ‘TOP 5’를 결정하는 본선 심사를 앞둔 가운데 미션을 수행하고 있는 본선 진출자들을 인터뷰했다.

운동과 여행을 좋아하는 유정은 9년 차 디지털 마케팅 업무를 하고 있다. 평소 친한 지인이 추천해 참가했다는 그는 도전의 의미로 참가했다고 말한다. 소통하고 공감하며 친근하게 지낼 수 있는 게 매력이자 차별성이라는 그의 본선 진출 각오를 들어 봤다.

Q.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어워즈 2020’ 대회 본선 진출 소감은?

“예선합격 진출자들이 많아서 기대를 안 했는데 본선에 참가하고 갈 수 있게 되어서 감사하고 그중 한 명이 되어서 기쁘다. 기회를 주어서 너무 감사하고 좋은 결과를 위해서 열심히 하겠다”

Q. ‘스타 뷰티 크리에이터 어워즈 2020’ 대회 출전을 결심한 계기는?

“평소 친한 지인이 추천을 해줬다. 참가 링크를 보내줘 내용을 보니 도전하는 것을 좋아하고 뷰티 쪽에 관심도 많아 지원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전에 ‘대한민국 한복 모델 선발대회’ 장려상, 멘즈헬스 주최 대회에 참가해서 1등 상을 받은 경험도 있다. 이번 대회도 도전하는 의미로 참가하게 되었고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다”

Q. 앞서 참가한 예선심사에서 특히 기억에 남는 장면이 있다면?

“주최 측에서 많이 준비해주신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예상한 대로 너무 화려하고 멋있었다. 참가자들을 배려해준 음식들, 유명 감독님과 벨르제이 등 심사위원분들이 기억에 남는다. 예선 참가자분들의 외모와 준비해온 의상과 끼와 재능, 열정 등도 인상 깊었다”
[아름다운 도전! 스타 뷰티크리에이터 어워즈 본선 진출자] 유정, 일반 직장인의 도전! “목표는 이질감 없는 인플루언서”

Q. 뷰티 크리에이터로서 자신만의 차별화된 매력 또는 콘텐츠가 있다면?

“인플루언서라면 동질감보다는 이질감이 먼저 든다. 나와는 다른 사람이라 느껴지는 것. 하지만 나는 일반인이라 차별성을 가지고 있고 온, 오프라인에서 봉사활동 등 다양한 모임으로 함께 소통하고 공감하며 가깝고 친근할 수 있다. 이것이 나만의 매력이자 차별성이라고 생각한다”

Q. 3월25일 예정된 본선 심사를 준비하며, 각별히 신경 쓰는 부분이 있다면?

“이왕 모든지 시작하면 잘해야겠다는 생각과 사명감을 가지고 임한다. 이번 대회를 통해서 전문가도 많아서 나 역시 많이 공부한다. 지금보다 앞으로 더 전문가적인 면모를 갖추고 준비해 팔로워와 함께 정보를 공유하고 나누며 소통하고 싶다”

Q. 이번 대회 출전이 자신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하나?

“매년 새로움에 도전하려고 한다. 이번 대회도 평소 관심 분야인 뷰티와 이너뷰티에 관심을 두던 분야여서 좋다. 새로운 도전을 통해서 열정을 갖게 되고 나 스스로 한 단계 한 단계 성장하는 것을 만들어가고 느끼고 싶다”

Q. 수상에 대한 기대감이 클 것 같다. 욕심나는 상이 있다면?

“1등하고 싶은 욕심도 있지만 과정이 중요하고 결과보다 과정에서 배우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그래도 수상의 영광을 얻고 상금도 받을 수 있다면 더 기쁘다”

Q. 자신을 한 단어로 표현하자면?

“평범한 속에 특별함을 보여주고 싶다. 일반 직장인이지만 나도 할 수 있기에 당신도 할 수 있다고 보여주고 싶다. 나를 한 단어로 표현한다면 ‘감사’다. 어려울 때 그 시간을 인내하며 살아오면서 늘 감사하는 일들이 있었고 그 계기로 모든 일상에서 늘 크고 작은 거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살고 있다”

Q. 롤모델

“롤모델은 아직 없다. 다만 공감대가 형성되고 이질감이 없는 인플루언서로 성장하고 싶다”

Q. 인사 한마디

“회사원이기에 돈을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달라진다. 내 몸에 투자하는 것은 아깝지 않다. 몸을 해롭게 하는 거에 돈을 쓰기보다는 몸을 이롭게 하는 거에 돈을 사용하기를 바란다. 그것이 더 건강하게 살 수 있는 비결이기도 하다”

포토그래퍼: 윤호준
포토 : 스테이지원스튜디오
헤어: 코코미카 성익 이사
메이크업: 코코미카 영지 실장

bnt뉴스 기사제보 beauty@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