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코로나19 방역에 5천만 원 기부...“안전하게 보호받길”

[연예팀] 이민호가 코로나19 관련해 5천만 원을 전달했다.

굿네이버스 측은 금일(2일), “이민호가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를 통해 코로나19 관련 기부금 5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프로미즈는 이민호가 팬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설립한 기부 플랫폼이다. 2014년 3월 시작된 이래 3년 연속 착한브랜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대구·경북 등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전국의 취약 계층 및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한 예방 물품 지원에 사용된다.

프로미즈 측은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 및 취약 계층, 저소득 가정 아동이 안전하게 보호받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고 전했다.

한편, 이민호는 2017년에도 프로미즈를 통해 국내 위기 가정 난방비, 학대 피해 아동 대상 심리 치료비 지원에 5천만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사진제공: 프로미즈)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