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작 차질 없지만 안전 위해 노력"

tvN 드라마 '하이바이, 마마!' 스태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의심돼 1일 예정된 촬영이 중단됐다.

'하이바이, 마마!' 측은 이날 "스태프 1명이 오늘부터 자가격리 중인 상황이며, 내일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안전을 위해 예정돼 있던 오늘 촬영은 쉬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만 "현재까지는 드라마 제작에 차질은 없는 상황"이라며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이바이, 마마!' 스태프 코로나19 의심…촬영 중단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