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필립모리스, 백영재 전 구글 글로벌디렉터 신임 대표로 선임
사진= 한국필립모리스 제공

사진= 한국필립모리스 제공

한국필립모리스는 백영재 전 구글 글로벌 디렉터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25일 밝혔다.

백 신임 대표는 2000년 맥킨지 앤 컴퍼니에 입사했고, 2003년 CJ그룹에서 미디어와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전략 수립을 담당했다. 2011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코리아 대표로 자리를 옮겼고, 2015년 글로벌 디렉터로 구글에 합류했다. 구글에서 글로벌 디지털 광고 판매를 담당한 후 2019년부터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글로벌 테크놀로지 클라이언트 관리를 총괄한 바 있다.

백 대표는 다음달 중순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그는 "한국 성인 흡연자들의 더 나은 선택권을 보장하고, 공중보건에도 기여하기 위한 회사의 혁신이 계속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