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어원 새말모임 대체어 선정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국어원이 '빅텐트'와 '폴리널리스트'를 대체할 쉬운 우리말로 '초당파 연합' '포괄 정당'과 '정치 참여 언론인'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빅텐트'는 특정 이념이나 정치적 견해에 한하지 않고 여러 세력을 아우르는 연합체를 가리키는 말이다.

'폴리널리스트'는 정치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전·현직 언론인을 뜻한다.

문체부와 국어원은 지난 17~19일 열린 새말모임을 통해 이같이 선정했다.

새말모임은 어려운 외국어 신어가 널리 퍼지기 전에 일반 국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우리말 대체어를 제공하기 위해 국어 전문가 외에 외국어, 교육, 홍보·출판, 정보통신, 언론 등 다양한 분야 사람들이 참여하는 위원회로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운영한다.

빅텐트는 '초당파 연합'으로, 폴리널리스트는 '정치참여 언론인'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