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침 체감온도 '영하 10도'
호남·충남·제주 내일까지 눈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월요일인 17일은 전국이 흐리고 눈이 내리겠다. 출근길 눈이 쌓여있고 바람이 불어 춥다.

눈은 서울, 경기, 강원 영서와 경남·경북에서 낮 사이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충청 지역은 오후 늦게까지 내리겠다. 서울, 경기 북부, 강원 영서, 경북 내륙은 1cm 안팎이다. 경기 남부, 충청, 경남 서부는 1∼5cm다.

호남 지역과 충남 서해안, 제주 등은 18일 새벽까지 5∼10cm의 눈이 더 내리겠다. 제주 산지와 울릉도·독도는 내일 오전까지 10∼30cm의 많은 눈이 오겠다.

낮 최고기온도 -4∼4도로 평년(4∼10도)보다 낮겠다.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다.

17일 오전 5시 기준 서울 -10.5도, 인천 -11.8도, 수원 -8.8도, 춘천 -7.1도, 강릉 -8.4도, 청주 -7.4도, 대전 -6.2도, 전주 -7.1도, 광주 -1.6도, 제주 -3.2도, 대구 -6.9도, 부산 -6.3도, 울산 -3.1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경기 남부, 충청권, 호남권, 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 물결은 동해·서해 앞바다 1.5∼5.0m, 남해 앞바다 1.0∼4.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 3.0∼6.0m, 서해 3.0∼5.0m, 남해 2.0∼5.0m가 예상된다. 바람이 강하고 물결이 높으니 항해나 조업에 특별한 안전이 필요하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