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감독·각본·국제영화상 등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의 주연 배우 송강호(왼쪽 세번째)가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귀국해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감독·각본·국제영화상 등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의 주연 배우 송강호(왼쪽 세번째)가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귀국해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연합뉴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전세계 누적 매출 2000억 돌파를 눈앞에 뒀다.

미국 박스오피스 집계사이트 모조에 따르면 기생충은 12일(현지시간) 기준 47만5991달러 매출을 올려 4위를 지켰다. 북미 누적 매출은 3717만달러(약 439억원)다.

이는 지금까지 북미에서 개봉한 외국어 영화 가운데 5위인 '판의 미로-오필리아와 세 개의 열쇠(3760만달러)'와 비슷한 수준이다. 기생충이 곧 순위를 역전할 전망이다. 전세계 매출은 1억6816억달러(1988억원)를 기록해 2000억 돌파를 앞두고 있다.

기생충의 북미 배급사인 네온은 이번 주말부터 상영관을 기존 1060개에서 2001개로 늘릴 예정이다.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작품상 등 4관왕을 차지한 뒤 박스오피스 순위가 12위에서 4위로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