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사진) 서울 지하철 1호선 구로역.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지하철 1호선 구로역.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1호선 구로역에서 선로 보수 장비가 궤도를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하면서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코레일에 따르면 14일 오전 2시40분께 구로역에서 선로 보수작업을 하던 장비차량이 궤도를 이탈해 1호선 열차 운행이 차질을 빚다 이날 오전 6시20분께 복구됐다.

사고 발생 이후 1호선 열차 상행선은 인천∼용산역까지만 운행하고 급행 열차는 모두 운행을 중지했다.

인천역에서 소요산역까지 운행하는 전동차 일부의 경우 노량진역에서 경원선을 경유해 청량리역까지 우회 운행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긴급복구반을 투입해 6시20분부터 구간 급전이 완료돼 정상 운행하고 있다"며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