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경기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어 출근길 차량의 운전 주의가 필요하다.

경기도 오전까지 짙은 안개…출근길 '주의'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밤사이 내린 비로 가시거리가 가평 100m, 파주 200m, 동두천 250m, 고양 260m를 보이는 등 경기북부 대부분 지역에서 100∼300m로 시야 확보가 어렵다.

이에 따라 자유로와 통일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의정부∼동두천 국도3호선 등 주요 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은 운행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경기남부 지역도 시흥 1.1㎞, 안산 1.3㎞, 수원 3.7㎞의 가시거리를 보이고 있다.

오전 6시 55분 현재까지 강수량은 용인 16㎜, 이천 14.5㎜, 평택 12.5㎜, 여주 12㎜, 수원 10.5㎜, 고양 4㎜, 의정부 3㎜, 포천 3㎜ 등이다.

이들 지역의 낮 최고기온 11∼15도 분포를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밤사이 내린 비로 인해 오전까지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