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예술인 공연지원사업' 선정 단체 2월 공연 일정 공개

한국연극협회는 원로예술인 공연 활성화를 위한 '2019 원로예술인 공연지원사업'에 선정된 단체의 2월 공연 일정을 12일 공개했다.

연극 분야에서는 극단 로열씨어터 '완전한 사랑'(19∼23일 대학로 SH아트홀), 극단 벅수골 '나의 아름다운 백합'(21∼22일 통영 벅수골 소극장), 극단 앙상블 '나의 아버지의 죽음'(25∼26일 대전 서구문화원 아트홀), 극단 모꼬지 '제비傳- one point lesson'(25∼29일 SH아트홀), 문화커뮤니티 금토 '통일 익스프레스'(29일 춘천 축제극장 몸짓), 극단 삼각산·시립강북청소년센터 '고등어'(29일 강북구 난나소극장)가 관객을 기다린다.

전통예술 분야에서는 양길순무용단이 '화(花)·무(舞)·맥(脈)·향(香) 춤 꽃피다 그 향을 잇다'(12일 오후 3·8시 강남구 대치동 한국문화의 집 KOUS)를, 창작탈춤패 지기금지와 극단 자갈치는 맞이굿 탈판 5 '거리굿 소녀상 일어서다'(14∼15일 부산민주공원 소극장)를 무대에 올린다.

무용 분야에서는 대한민국전통무용연합이 '무아지경(舞我之境)'(13∼14일 한국문화의 집 KOUS)을 공연한다.

원로예술인 공연지원사업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사업이다.

원로예술인들이 선보이는 연극·전통예술·무용의 향연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