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아침부터 전국 비 소식
예상 강수량 5~80㎜
평년보다 포근한 날씨…대기상태 '맑음'
출근길 비소식 / 사진=연합뉴스

출근길 비소식 / 사진=연합뉴스

수요일인 12일은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출근길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제주도에 이어진 비가 충청도와 남부지방까지, 오전 6시부터 낮 12시 사이 전국으로 확대된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오는 13일 오전 9시까지 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는 30~80㎜, 서해5도는 5~10㎜가 내리겠다. 그 외 전국에는 10~30㎜로 내다봤다.

기상청은 "저기압의 이동경로와 속도, 발달 정도에 따라 강수 집중구역과 강수량, 지속시간이 달라질 수 있겠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특히 제주도 산지,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부근에는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으며 또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어 주의를 당부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0~10도(평년 -9~1도), 낮 기온은 7~15도(평년 4~10도)가 되겠다.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6~10도, 낮 기온은 3~7도 가량 높을 것으로 보인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인천 5도, 수원 4도, 춘천 0도, 강릉 6도, 청주 5도, 대전 5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5도, 부산 9도, 제주 12도다.

주요 지역 낮 최고기온은 서울 8도, 인천 8도, 수원 9도, 춘천 8도, 강릉 11도, 청주 11도, 대전 10도, 전주 12도, 광주 13도, 대구 12도, 부산 15도, 제주 17도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