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카데미 시상식을 휩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흑백판 버전으로 다시 찾아온다.

11일 CJ ENM(120,500 -0.25%)에 따르면 '기생충' 흑백판이 이달 말 국내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봉준호 감독과 홍경표 촬영감독은 영화 기생충의 한 장면, 한 장면을 콘트라스트(대조)와 톤을 조절하는 작업을 거쳐 흑백 버전을 탄생시켰다.

두 사람은 평소 고전 흑백영화에 로망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영화 '마더' 역시 흑백 버전이 작업된 바 있다. '마더' 흑백 버전은 특별상영이나 영화제, 한정판 블루레이로만 공개됐다.

'기생충'은 전날 한국영화 역사 101년만에 최초로 아카데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6개 부문 후보에 올라 작품상을 필두로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을 수상하며 4관왕의 쾌거를 이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