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동해 대설경보…9일 새벽까지 최대 20㎝ 예상

강원지방기상청은 삼척과 동해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를 8일 오후 8시 30분을 기해 대설경보로 격상했다.

같은 시간 강원 남부 산지에는 대설주의보를 발효했다.

이날 오후 6시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적설량은 동해 10.2㎝, 삼척 7.8㎝, 삼척 신기 2.2㎝, 강릉 0.6㎝, 속초 0.5㎝ 등이다.

9일 새벽까지 동해안에는 10∼20㎝, 강원 남부 산지에는 2∼7㎝의 눈이 내리겠다.

강원지방기상청 관계자는 "내일까지 내린 눈이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