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측 루머 유포 상시 모니터링 '강경 대응'
박서준 악플러 강경대응 "선처·합의 없이 엄중히 대응" (전문)

배우 박서준이 지속된 악플에 대한 고통을 전하며 강경대응하겠다고 밝혔다.

28일 박서준 소속사 어썸이엔티는 공식입장을 내고 "사실이 아닌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확대 재생산해 박서준의 명예를 실추시키는 행위들이 더는 묵과하기 힘든 수준에 이르렀다"면서 "수년간 취합해 온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주 법률대리인을 선임하여 서울 성동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어 "익명성을 악용하여 박서준을 모욕하는 행위로 인해 당사자는 물론이고 가족들까지 많은 상처를 받고 있다"면서 "일회성 대응에 그치지 않고 박서준을 향한 악의적 비방과 성희롱, 허위사실 게재 행위 등이 확인될 경우 추가 고소를 포함함 모든 법률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뿐만 아니라 악플러에 대해 선처나 합의 없이 엄중이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서준은 오는 31일 첫 방송되는 JTBC '이태원 클라스'를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이 작품에서 그는 불의에 타협하지 않는 직진 청년 박새로이 역을 연기, 또 다른 청춘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다음은 박서준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어썸이엔티 입니다.

당사는 소속 배우 박서준씨를 향한 악성 게시물들에 대하여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해왔습니다.

최근 사실이 아닌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확대 재생산해 박서준씨의 명예를 실추시키는 행위들이 더는 묵과하기 힘든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하였고, 이에 수년간 취합해 온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주 법률대리인을 선임하여 서울 성동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하였습니다.

익명성을 악용하여 박서준씨를 모욕하는 행위로 인해 당사자는 물론이고 가족들까지 많은 상처를 받고 있습니다.

당사는 일회성 대응에 그치지 않고, 앞으로도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박서준씨를 향한 악의적인 비방과 성희롱, 허위사실 게재 행위 등이 확인될 경우 추가 고소를 포함한 모든 법률적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일체의 선처나 합의 없이 엄중히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어썸이엔티는 박서준씨 외 소속 배우들을 향한 악성 게시물 작성자를 상대로도 법적 대응을
진행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소속 배우의 인격과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