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암재단·대전도시철도 업무협약…"열차를 문화공간으로"

대전고암미술문화재단은 16일 이응노미술관에서 대전도시철도공사와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두 기관은 대전도시철도를 이응노 화백의 작품을 알리는 플랫폼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작품 이미지를 활용해 열차 안을 랩핑하거나 역 곳곳에 아트포스터를 전시할 예정이다.

대전고암미술문화재단 관계자는 "이응노 화백의 인지도를 높이는 한편 도시철도가 예술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