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화산 분출' 필리핀 이재민에 20만불 인도적 지원

정부는 필리핀 탈(Taal) 화산 분출로 피해를 본 4만 5천여명의 이재민을 돕고자 미화 20만 달러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외교부가 16일 밝혔다.

외교부는 "필리핀 적십자사를 통해 지원할 예정"이라면서 "대피소에 수용된 이재민에게 구호품 등을 신속히 제공함으로써 조속한 생활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지난 12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65㎞가량 떨어진 곳에서 발생한 탈 화산 폭발로 인근 지역 주민과 관광객 3만여 명이 안전지대로 대피했다.

반경 14㎞ 이내 주민 50만명에게도 대피령이 내려진 상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