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숙 무용단이 홀랜드 댄스 페스티벌 초청으로 네덜란드 9개 도시에서 순회공연을 진행한다.

16일 국제무용협회(CID-UNESCO) 한국본부에 따르면 전미숙 무용단은 오는 23일부터 2월7일까지 헤이그, 도르드레흐트, 바헤닝언 등 9개 도시를 방문해 11차례 공연을 한다.

이는 축제 참가 단체 20곳 중 최다 공연 횟수다.

전미숙 무용단은 아시아 무용단체 중에서 유일하게 초청받았다.

공연작은 무용단이 2014년 초연한 '바우'(BOW)다.

인사의 사회적 의미를 고찰하면서 예(禮)의 진정성을 탐구하는 현대무용 작품이다.

홀랜드 댄스 페스티벌은 1987년 헤이그에서 시작된 후 격년제로 운영하는 네덜란드 대표 페스티벌 중 하나로, 올해로 17회를 맞는다.

전미숙 무용단 네덜란드 9개 도시 순회공연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