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강원지역은 철원의 아침기온이 영하 14.7도까지 떨어지는 등 내륙과 산지를 중심으로 강추위가 이어졌다.

강원 산지 한파특보 속 아침기온 '뚝'…철원 영하 14.7도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아침 최저기온은 철원 김화 영하 14.7도, 대관령 영하 13.9도, 태백 영하 11.1도, 평창 영하 10.5도, 정선 영하 10.2도, 화천 영하 9.9도, 춘천 영하 9.6도, 영월 영하 9도 등이다.

현재 북부와 중부산지, 양구·평창·화천·철원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내륙 3∼6도, 산지(대관령, 태백) 2∼4도, 동해안 7∼8도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17일 오후부터 18일 새벽까지 영동지역에 비(5mm 내외)나 눈(1cm 안팎)이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했다.

기상청은 한파특보가 발효된 내륙과 산지는 내일(17일)까지 아침 기온이 영하 12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며 건강과 시설물 관리를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