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선착순 입장객 5명 연간 회원권 증정
설 연휴 경주엑스포공원에서…한복 입으면 입장료 없어

재단법인 문화엑스포는 설 연휴에 다양한 행사를 마련한다.

문화엑스포는 24일부터 27일까지 설 연휴 기간 매일 경주엑스포공원에 선착순 입장객 5명에게 연간 회원권과 경품을 증정한다.

또 한복을 입고 방문한 관광객에게 입장료를 면제해준다.

원화극장 앞에서는 투호 던지기와 윷놀이, 제기차기 등 민속놀이 체험장을 운영한다.

신라천년예술단은 25일과 26일 4회에 걸쳐 경주타워 카페 선덕에서 대금과 가야금을 연주한다.

'비움 명상 길' 사랑나무 아래에 소원지를 붙이는 행사와 인증사진 경연을 열어 수상자에게 연간 회원권을 준다.

류희림 문화엑스포 사무총장은 "명절뿐만 아니라 계절별 행사를 꾸준히 개발해 경주엑스포 공원을 갈 때마다 새롭고 즐거운 문화공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