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방글라 다카공항 확장공사 수주…1조9천억여원 계약

삼성물산은 방글라데시 다카국제공항(하즈라트 샤흐잘랄 공항) 확장 공사를 일본 기업 2곳과 공동으로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방글라데시 항공청이 발주한 다카 하즈라트 샤흐잘랄 국제공항 확장 공사의 본계약을 약 1조9천196억원에 체결했다고 이날 공시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후지타, 미쓰비시 등 일본 기업 2곳과 함께 프로젝트를 공동 수주했다"며 "전체 공사금액은 2조8천억원이 넘는다"고 설명했다.

이 공사는 1, 2 터미널을 보유한 현재의 국제공항에 제3여객터미널과 주차장, 진입도로, 계류장, 화물터미널 등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로, 공사 기간은 착공 후 48개월이다.

앞서 방글라데시 정부 공공구매위원회는 지난해 11월 이번 공사와 관련한 사업비 2천59억8천만타카(약 2조8천100억원)의 예산을 승인한 바 있다.

삼성물산은 지난해 9월 방글라데시 메그나갓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한 데 이어, 다카공항 확장공사까지 연속으로 수주하며 방글라데시 건설 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