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ACC 일원을 관광 거점으로…9개 기관 업무협약

광주 동구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일원을 문화관광 거점으로 활성화하고자 관계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5일 밝혔다.

17일 열리는 체결식에는 동구, ACC, 아시아문화원,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 광주문화재단, 광주관광컨벤션뷰로, 광주시관광협회, 지역문화교류호남재단, 광주건축단체 연합회 등 9개 기관이 참여한다.

정보를 공유하고 문화상품을 함께 개발하며 공동 행사를 추진하는 등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힘을 모은다.

미디어아트 창의 도시 조성을 위한 도시경관 디자인 개선, 관광 활성화를 통한 문화 관광형 일자리 창출 등을 추진한다.

옛 전남도청, 전일빌딩 등 5·18 역사 현장과 연계한 '인권투어리즘' 상품화에도 협력한다.

예술의 거리, 인쇄의 거리, 웨딩의 거리, 아시아 음식문화 지구 등 주변 문화관광기반을 활용한다.

임택 동구청장은 "문화전당 권역은 광주 역사문화유산의 보고"라며 "협업체계를 구축해 문화관광 발전 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