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부산국악원 25일 새해맞이 설 공연

국립부산국악원은 25일 오후 3시 연악당에서 경자년 새해맞이 설 공연 '새해, 첫날'을 무대에 올린다.

이날 공연에서는 국악연주단 기악단, 성악단, 무용단이 모두 출연해 전통과 창작이 어우러진 무대를 꾸민다.

한해 재앙을 물리치고 행운을 비는 '영남성주풀이'를 시작으로 액운을 물리치고 번영을 기원하는 정재 '처용무', 판소리 심청가 중 '심봉사 눈뜨는 대목' 등으로 관람객에게 만복과 희망을 전한다.

부채춤과 태평무, 농악 북놀이를 집대성한 작품 '회회바람' 등 화려하고 강렬한 무대로 새해를 연다.

국립부산국악원 25일 새해맞이 설 공연

야외마당에서는 투호,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 전통놀이 체험장을 운영한다.

공연 후에는 관람객에게 명절맞이 새해 선물로 행복떡을 나눠 줄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