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경표 오늘 제대…"품어준 전우들 고마워"

배우 고경표(30)가 15일 삼척 겨울 바다에서 전역 신고를 했다.

고경표는 이날 강원도 삼척 해변에서 팬들과 만나 거수경례를 한 뒤 "나이 많은 나를 품어준 전우들에게 고맙다"라고 인사했다.

그는 이어 "제대하고 가장 먼저 하고 싶은 건 가족과의 여행"이라며 "차기작은 정해지지 않았고 좋은 작품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했다.

그는 2018년 5월 21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해 23사단 철벽부대에서 군 생활을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