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도시철도 개통 100일…누적 승객 500만명 돌파

경기도 김포와 서울을 오가는 광역교통수단인 김포도시철도(김포골드라인)의 누적 승객이 500만명을 넘어섰다.

김포도시철도는 개통 100일째인 5일 누적 수송인원이 523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개통 이후 현재까지 95만㎞ 무사고 운행을 달성했고 대중교통 분담률은 12.6%로 조사됐다.

이 같은 분담률은 경기도내 다른 도시철도인 의정부경전철(9.5%), 용인경전철(3%)보다 높은 것이다.

김포시는 김포도시철도가 김포에서 서울까지 1시간 내로 이동하는 교통수단으로 자리매김해 지역 대중교통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김진구 김포도시철도 홍보담당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게 철도를 이용하도록 자체 기술력을 높이는 등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포도시철도는 김포한강신도시에서 서울지하철 9호선 김포공항역까지 총 23.67㎞ 구간(정거장 10곳)을 오가는 완전 무인운전 열차다.

평일 승객수는 지난달 6만명을 넘어서 예상 승객수(8만8천980명)의 67%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