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에서 새해 인사
ABC '뉴 이어 로킹 이브' 무대 올라
"BTS!" 환호 쏟아져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영상 캡처/사진=엠넷 '락 인 이브 20' 방송화면 캡처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영상 캡처/사진=엠넷 '락 인 이브 20' 방송화면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뉴욕 타임스퀘어에서 새해 인사를 건넸다.

방탄소년단은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되는 미국 최대 새해 맞이 특집 방송 ABC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 위드 라이언 시크레스트 2020(Dick Clark’s New Year’s Rockin’ Eve with Ryan Seacrest 2020)' 무대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의 출연 소식에 국내에서도 관심을 모았던 이날 방송은 Mnet에서 생중계돼 안현모와 방송인 김일중, 차우진 대중문화평론가가 진행을 맡았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Make It Right'와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방탄소년단의 완성도 높은 무대에 타임스퀘어에 모인 아미(Army, 방탄소년단 팬클럽)들은 큰 환호성으로 화답했다.

방탄소년단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를 끝낸 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Happy New Year)"를 외치며 무대를 마무리했다.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영상 캡처/사진=엠넷 '락 인 이브 20' 방송화면 캡처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영상 캡처/사진=엠넷 '락 인 이브 20' 방송화면 캡처

'뉴 이어스 로킹 이브'는 전 세계인들이 주목하는 미국 최대 새해 맞이 행사로, 뉴욕 타임스퀘어, 로스앤젤레스, 뉴올리언스, 마이애미 등 미국을 대표하는 장소에서 개최된다. 올해 48회째 열리는 미국의 대표적인 특집 이벤트 '뉴 이어스 로킹 이브'는 최대 2500만 명의 미국인들이 시청하는 만큼 스페셜 퍼포먼스를 펼칠 라인업에도 큰 관심이 쏠렸다.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예고/사진=ABC 공식 트위터

방탄소년단 미국 타임스퀘어 무대 예고/사진=ABC 공식 트위터

방탄소년단 외에 포스트 말론, 앨라니스 모리셋, 샘 헌트 등 쟁쟁한 가수들이 타임스퀘어 무대에 올랐고, LA 무대에는 두아리파, 파울라 압둘, 앤토니 라모스 등이 출연하고 뉴올리언스에서는 어셔와 셰릴 크로, 마이애미에서는 조나스 브라더스가 출연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