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우진문화재단 '2020 우리소리 우리가락' 지원 예술인 선정

전북지역의 대표적 문화예술 지원단체인 우진문화재단이 '2020 우리소리 우리가락'의 부문별 지원 대상자 11명(팀)을 선정했다.

국악에서는 아쟁의 서수진, 판소리의 신진원, 오페라의 선이오페라앙상블, 실내악의 앙상블파르베가 뽑혔다.

무용 부문의 신인 춤판에는 박수로·염지혜·윤정희·최정홍이, 젊은 춤판에는 김혜진·박준형·임소라가 각각 무대에 오르게 됐다.

'우리소리 우리가락'은 우진문화재단이 지역에서 활동하는 문화예술인의 창작활동을 지원하려고 매년 공모 형태로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공연 제작, 발표, 홍보를 지원하며 내년에 우진문화공간에서 차례로 선보인다.

우진문화재단은 "하나같이 참신한 기획이 돋보이는 실력 있는 예술인들"이라며 관심을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