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1년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유치…20만명 방문 기대

대전시는 '2021년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를 유치했다고 4일 밝혔다.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는 국내 최대 규모 청소년 축제로, 풍성한 문화·공연과 체험행사를 비롯해 전국의 청소년 관련 콘텐츠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어 인기가 높다.

평균 방문객이 20만명에 이른다.

2021년 행사는 5월 대전컨벤션센터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대전시는 앞서 2011년에도 행사를 개최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다시 한번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를 유치하게 돼 매우 뜻깊다"며 "우리 시의 첨단 과학문화 등을 연계해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놀이문화를 가미해 청소년들이 꿈과 끼와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박람회로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