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성주 등 경북내륙 곳에 따라 눈발 휘날려요

4일 대구와 경북지역은 구름이 많이 끼고 곳에 따라 눈이 내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까지 경북 서부 내륙지역인 김천과 성주 등에는 눈이 내리겠다.

이날 오전 4시까지 눈발이 휘날렸던 상주, 문경, 영주 등 경북 북부 내륙지역은 더 눈이 내리지는 않겠다.

전날부터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울릉도와 독도에는 낮까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대구와 경북지역 출근길 기온은 영하 2도∼4도 분포를 보이겠다.

낮 기온은 6∼11도로 평년과 비슷하다.

북서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 영향으로 내일(5일) 체감온도는 대구 기준 영하 4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모레(6일) 오전에는 평년보다 기온이 5도가량 낮을 것으로 전망됐다.

대구지방기상청 한 관계자는 "경북 서부 내륙 지역은 오후에 잠시 눈이 멈췄다가 이날 밤부터 내일 새벽까지 다시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잘 참고해달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