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문화예술회관, 4∼22일 '이상민 초대전'

울산시 울주군 울주문화예술회관은 4∼22일 이상민 초대전을 연다고 3일 밝혔다.

이 작가는 사계절을 소재로 울산은 물론 강원도 정선, 남해, 섬진강 등의 풍경을 선보인다.

특히 울주군 황금 들판, 영남알프스, 강동, 진하 바닷가 등을 부드럽고 편안하게 담아냈다.

울산광역시미술협회장을 역임하고 현재 한국미술협회 지역 부이사장인 이 작가는 개인전 24차례, 찾아가는 미술관(국립현대미술관 2000-2003)에 참여하는 등 총 510여 차례 작품을 출품 전시했다.

또 대한민국미술대전과 국제미술대전, 전라남도·경상북도·대구미술대전 등의 심사위원을 역임했다.

이번 전시작 20여 점은 모두 유화이며, 10여 점 이상이 신작이라고 울주문화예술회관은 소개했다.

울주문화예술회관은 올해 지역작가 초대전을 공모해 50여 명 신청자 가운데 5명을 선정해 릴레이 전시를 했으며, 이 작가가 마지막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