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진원, 9~11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

국내 콘텐츠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원스톱 글로벌 비즈매칭 행사인 '2019 글로벌 콘텐츠 콘퍼런스'가 오는 9~11일 사흘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는 이 행사는 세계 각지의 글로벌 기업들을 초청해 국내 기업들과의 신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아마존 저팬, 중국 대표 OTT(실시간 동영상 서비스) 망고TV와 아이치이(iQIYI), CCTV 애니메이션, 아랍권 최대 방송그룹인 MBC그룹, 멕시코의 카날22 등 전 세계 22개국 100여개사가 바이어로 참가한다.

K콘텐츠에 대한 투자·구매를 희망하는 해외 주요 방송사와 OTT, 게임, 애니메이션, 방송, 포맷·IP(지식재산권) 분야 바이어 100여개사가 참가하는 트레이드페어가 열린다.

우리나라 대표 콘텐츠를 해외 바이어에게 소개하는 쇼케이스와 해외 현지 방송·배급사로부터 글로벌 진출 전략을 직접 듣는 콘퍼런스도 진행된다.

해외 바이어와 국내 콘텐츠기업 간 비즈매칭을 위한 네트워킹 행사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들에 조언과 정보를 제공하는 상담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온라인(www.globalcontent.kr)으로 사전 등록하면 된다.

K콘텐츠 해외진출 돕는 '글로벌 콘텐츠 콘퍼런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