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험생이 편하도록…' 대구도시철도 수능일 열차 늘려 운행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오는 14일 치러지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험생들의 교통 편의를 위해 열차를 증편 운행하기로 했다.

수능 당일 1·2·3호선 모두 각 4회씩 총 12차례 늘려 운행한다.

열차 운행 간격도 기존 6∼9분에서 5분으로 줄인다.

운행 간격이 줄어드는 시간대는 1호선이 오전 6시 10분∼오전 8시 40분, 2호선은 오전 6시∼오전 8시 4분, 3호선은 오전 6시∼오전 8시 33분까지다.

호선별로 열차 2개 편성(총 6개 편성)을 차량기지에 비상 대기 시켜 필요할 때 투입할 수 있게 한다.

반월당역 등 주요 역사에는 기동 검수원 12명을 배치해 열차 고장 등에 대비한다.

수험장 인근 역에 수험생 안내 요원을 배치하고 시험장 위치 안내문도 부착할 계획이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수험생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수능시험을 잘 치를 수 있도록 교통 지원에 빈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