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행사비논란에 네티즌들 반응
"송가인 흠집내기다"
송가인/사진 = 한경DB

송가인/사진 = 한경DB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행사비 논란에 시달리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다수의 네티즌이 송가인을 옹호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송가인의 지역 축제 행사비가 지난 8일 한 매체 보도를 통해 공개됐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송가인은 평균 2000~2500만원의 돈을 받고 행사 무대에 오르고 있다고 전해진다.

특히 이 매체는 지역 축제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송가인을 비롯한 TV조선 '미스트롯' 출신들 가수들의 행사비가 너무 비싸다고 지적했다.

나아가 장윤정, 남진, 홍진영, 박현빈 등 인기 트로트 가수들이 일반적으로 1000~1500만원의 행사비를 받는 것에 비해 '미스트롯' 출신들의 몸값이 과도하게 주장했다.

이에 대해 다수의 네티즌들은 송가인의 고액 몸값이 크게 문제될 게 없다는 반응이다.

네티즌들은 "뭐 비싸다고 불평이야 너무 비싸면 안부르겠지" "요즘 제일 인기많자나 돈 없으면 안 부르면 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일부에서는 송가인의 몸값 논란에 대해 '송가인 흠집내기'가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