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금, 아이오케이와 전속계약…차기작은 MBC 주말극

배우 박준금이 아이오케이컴퍼니에 새롭게 둥지를 틀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25일 박준금과 전속계약 소식을 전하며 그가 오는 11월 방송할 MBC TV 주말극 '두 번은 없다'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박준금은 이번 작품에서 구성호텔 첫째 며느리 도도희 역을 맡아 화려한 재벌가의 모습을 담아낼 예정이다.

박준금은 최근 드라마 '퍼퓸', '내 사랑 치유기', '같이 살래요' 등 다수 작품에서 왕성히 활동하며 자신만의 캐릭터를 구축하고 있다.

아이오케이컴퍼니에는 고현정, 조인성, 진기주 등 배우들과 이영자, 김숙 등 방송인들이 다수 소속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