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독도는 우리땅' 캠페인 독려
일본 네티즌 "오랜 팬이었는데 그만둘 것"
"배우로서 NG인 발언, 생각 모자라"
문근영 인스타그램

문근영 인스타그램

배우 문근영이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당연한 발언을 SNS에 썼다가 일본 네티즌에게 '뭇매'를 맞고 있다.

지난 15일 문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East Sea'(동해) 위에 독도 지도가 프린팅된 후드티셔츠를 입고 "‘DO YOU KNOW?’ 독도캠페인과 함께 합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이에 한 네티즌은 일본어로 "그런 발언 굳이 안 해도 됐다. 오랜시간 팬이었는데 그만 두겠다. 나름의 각오가 있었던 것 같으니까"라고 지적했다.

한국 팬들이 문근영을 두둔하자 "문근영을 단순히 좋아해서 응원했는데, 일본에 자신의 팬이 있다는 것도 자각하지 못한거 같다. 배우로서 하지 말아야 할 발언이다. 생각이 모자라다"라고 쓰며 비판했다.

또 "한국 국민으로 그렇게 생각하는 것은 자유지만 연예인으로서는 NG", "미래를 보자"라는 발언을 했다.

이에 대해 한국 네티즌들은 문근영의 당당한 발언에 대해 지지하며 응원했다.

한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과거 미국 유력신문 뉴욕타임즈에 가수 김장훈과 함께 "DO YOU KNOW?"라는 카피를 앞세워 독도 광고를 게시한 바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