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 다이버·해양영화…국립해양박물관 추석 문화행사

국립해양박물관은 추석을 맞아 12일부터 15일까지 추석 문화행사를 마련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큐레이터와의 대화', '한복 다이버 피딩쇼', '추석 특선 해양 영화 상영' 프로그램으로 나눠진다.

'큐레이터와의 대화'는 기획전시 '잊힌 바다, 또 하나의 바다, 북한의 바다'와 테마전시 '어시장, 바다와 밥상이 이어지는 곳' 담당 큐레이터가 관람객을 대상으로 전시를 설명하는 시간이다.

기획전시는 12일, 테마전시는 15일 오후 2시에 각 전시실 입구에서 시작하며 30분가량 진행된다.

한복을 입은 다이버가 물속에서 관객들에게 인사하고 물고기 먹이를 주는 '한복 다이버 피딩쇼'는 14~15일 박물관 3층 수족관에서 오전 11시 40분부터 55분까지 15분간 마련된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추석 특선 해양 영화' 행사는 해양 주제 영화와 애니메이션을 12~15일 오후 2시부터 박물관 대강당에서 관람할 수 있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당일 현장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