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 방송인 BJ 한송이, 방송 도중 조선족 비하발언
"조선족들에게 왜 혜택을 줘야 하느냐" 언성 높여
"특히나 조선족 남성들 XX같아"
탈북자 BJ 한송이 /사진 = 아프리카 TV 캡처

탈북자 BJ 한송이 /사진 = 아프리카 TV 캡처

인터넷방송 사이트 아프리카TV에서 BJ로 활동 중인 탈북 방송인 한송이가 조선족 비하 발언으로 논란을 빚고 있다.

한송이는 27일 개인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탈북민 모자 사망 사건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조선족을 향한 분노를 쏟아내어 논란에 휩싸였다.

한송이는 방송 중 "남한으로 들어올 때 조선족을 만나야 한다. 안 만나면 신고하는 사람들이 정말 많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탈북한 여성분들이 어떻게 (조선족들에게) 이야기하냐면 '남한에서 국적 얻으면 너희 다 데리고 오게 만들어주겠다'고 한다"며 "그러면 (조선족들이) 처음엔 안된다고 부정을 하다가 나중엔 보내준다"고 말을 이어나갔다.

그러면서 그는 "탈북민들이 목숨 걸고 넘어왔는데 조선족XX들까지 책임져야 하는 그런 게 어딨냐"며 "힘들게 대한민국에 왔으면 한국 남자들과 결혼해 잘 살 생각을 해야지, 그 조선족들에게 왜 혜택을 줘야하냐"며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조선족들에게) '난 너희들이랑 같이 살지 않을 거다'라고 말한 탈북 여성들을 협박하는 게 조선족이다. 그들을 예쁘게 볼 수 없다"며 "개 쓰레기들이다. 특히나 남자들, 조선족 남자들은 진짜 거지같다"라고 욕설을 내뱉기도 했다.

한편 한송이는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잘 살아보세', SBS '미운 우리 새끼', MBC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 등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탈북 방송인이다. 한송이는 방송에서 탈북 당시의 상황과 이유 등을 여과없이 밝혀 화제에 올랐던 바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