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필립 누나 오열, 머슬퀸 최은주 앞에서 '눈물'
류필립 누나 박수지 씨 100kg 넘는 과체중, 건강 위해 다이어트 돌입
류필립 누나 오열 / 사진 = '모던패밀리'

류필립 누나 오열 / 사진 = '모던패밀리'

류필립 누나 박수지 씨가 '얼짱 머슬퀸' 최은주 앞에서 오열하며 다이어트의 고충을 전한다.

2일 방송되는 MBN '모던 패밀리'에서는 다이어트 도우미로 나선 최은주 앞에서 속마음을 털어놓다가 오열하는 류필립의 친 누나 박수지 씨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박수지 씨는 100kg이 넘는 과체중으로 인해 건강에 이상이 오면서, 가족과 갈등을 빚은 바 있다. 이에 올케인 미나가 배우 출신 트레이너 최은주를 초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최은주는 박수지 씨에게 "주 6일 술 마셔서 살이 급격히 쪘다. 한약, 주사, 식욕억제제 등 안 해본 게 없다. 그러기에 수지 씨의 마음을 너무나 잘 안다"며 두 손을 잡았다.

박수지 씨는 최은주에게 "너무 살을 빼고 싶지만, 의지가 약한 내가 싫다. 나름대로 노력하는데 내 장점과 노력은 알아봐주지 않고 주위서 살 얘기들만 하니까 힘들다"라고 토로한다. 엄마 류금란 씨와, 미나는 박수지의 속마음을 듣고서는 이내 함께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류필립 누나 오열 / 사진 = '모던패밀리'

류필립 누나 오열 / 사진 = '모던패밀리'

한편 이날 '모던 패밀리' 24회에서는 새로운 식구로 합류하는 김민준이 '40대 1인 가구'로 엉뚱하면서도 독특한 싱글 라이프를 보여줄 예정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