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일본서 4장 연속 '골드디스크'

그룹 몬스타엑스가 일본에서 음반 4장 연속 골드디스크로 선정됐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지난 6월 일본에서 발표한 싱글 '엘리게이터'(Alligator)로 판매량 10만장을 돌파해 일본레코드협회로부터 골드디스크 인증을 받았다.

앞서 이들은 싱글 '스포트라이트'(SPOTLIGHT)와 '리빙 잇 업'(LIVIN 'IT UP), '슛 아웃'(Shoot Out)이 골드디스크에 선정돼 네 작품 연속 인증 기록을 세웠다.

이번 싱글 '엘리게이터'는 15만장 판매고를 올렸으며 현지 음반매장 체인 타워레코드에서 종합 주간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몬스타엑스는 2017년 싱글 '히어로'(HERO)로 일본에 데뷔해 그해 현지 유명 페스티벌 '서머소닉 2017'에 K팝 대표 아이돌로 참석하며 관심을 모았다.

최근 일본 타워레코드가 발표한 상반기 결산 'K팝 싱글 차트'에서 '슛 아웃'과 '엘리게이터'로 1·2위를 차지하며 높아진 인기를 입증했다.

이들은 8월 21일 일본 두 번째 앨범 '페노메논'(Phenomenon)을 발표하며, 같은 달 도쿄와 오사카에서 월드투어 '위 아 히어'(WE ARE HERE)를 펼친다.

이들은 현재 유럽과 아시아, 오세아니아, 북남미 등지 세계 20개 도시에서 23회 공연을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