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옥, 유튜브 채널 개설
섹시한 건강미, 팬심 자극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유승옥이 유튜버로 도전장을 냈다.

유승옥은 지난 21일 '옥이생활'이라는 타이틀로 유튜브 방송을 시작했다. 첫 방송은 유승옥의 건강한 섹시미를 엿볼 수 있는 하와이에서 시작돼 더 눈길을 끈다.

최근 신세경, 이하늬, 강동원, 정은채, 하정우 등 유명 연예인들도 유튜버를 시작하며 팬들과 직접 소통하고 있다.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유승옥 역시 '옥이생활'를 통해 순수함과 건강미 등 기존의 플랫폼에서 보기 힘들었던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유승옥 소속사 측은 "예능 '옥이티비', 브이로그 '옥이로그', 운동전문 '발레이션', 웹영화 '옥이무비', 다큐멘터리 '옥이목소리' 등 5가지 부문으로 나눠 유승옥의 색깔을 보여줄 것"이라며 소개했다.

또 "유승옥은 유튜브 뿐 아니라 지난 3년 동안 대학로 연극무대에서 갈고 닦은 연기 경험을 바탕으로 본격적으로 배우 활동을 시작할 것"이라고 향후 행보를 예고했다.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유승옥/사진=유승옥 유튜브 캡처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