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인 또 할인'…11번가, 오는 28일까지 '트렌드 패션위크' 진행

커머스포털 11번가가 오는 28일까지 '트렌드 패션위크'를 연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트렌드 패션위크는 여성의류, 남성의류, 언더웨어, 가방, 신발 등 1000여 개 트렌드패션 상품을 다채롭게 준비했으며 T멤버십으로 구입할 경우 최대 22% 할인에 추가 22%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특히 젬마월드, 업타운홀릭, 로렌하이, 시크헤라, 사뿐 등 170여 개 인기 스토어를 한자리에 모아 소비자들이 평소 애용하는 단골 스토어의 여름 신상품을 한눈에 비교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22일 밤 11시에는 여름에 꼭 필요한 '투투삭스 덧신(40켤레)'을 6090원에 판매하고 24일 오전 11시에는 휴가 시즌을 맞아 준비한 '다니엘레이 캐리어 랜덤박스'를 500개 한정으로 1만2000원에 판매한다.

11번가는 앞으로도 매월 트렌드 패션위크를 통해 시즌보다 한발 앞선 특가 행사와 소비자 수요에 맞는 상품 수급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11번가 임현동 패션담당은 "소비자들이 매달 패션위크를 손꼽아 기다릴 수 있도록 알찬 혜택들을 마련했다"며 "6~7월 행사에서는 여름 수요를 잡는 시즌 상품과 콘텐츠를 집중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11번가는 지난 3월부터 매달 22~28일을 트렌드 패션위크로 지정하고 패션 카테고리에 한해 T멤버십 최대 22% 할인과 중복할인쿠폰을 제공하고 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