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헌 연극 무대로 복귀, 사회적 약자 이야기하는 ‘프라이드’

[연예팀] 김주헌이 연극 무대에 선다.

4월11일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김주헌이 연극 ’프라이드’의 남자 주인공 ’필립’으로 출연한다“면서, ”안정적 연기력을 바탕으로 드라마부터 연극까지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주헌”이라고 소개했다.

’프라이드’는 1958년과 현재를 오가며 진행되는 극이다. 두 시대를 살아가는 필립, 올리버, 실비아 세 사람의 삶을 통해 성(性) 소수자로 대변되는 사회적 약자에 관해 이야기한다. 180분이라는 긴 러닝 타임과 만 17세 이상 관람가라는 높은 연령 제한에도 불구하고 따뜻하면서도 통찰력 있는 시선과 탄탄한 작품 구성으로 큰 사랑을 받은 ’프라이드’에서, 김주헌은 극 중 사회적 통념과 내면의 목소리 사이에서 고뇌하는 인물 ’필립’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에 김주헌은 “오랜만에 무대에서 ‘프라이드’라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게 되었다. 좋은 공연 보여드릴 수 있도록 많은 동료 배우, 훌륭한 스태프들과 열심히 준비하겠다. 많이 기대해주시고 응원해달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주헌은 tvN ‘남자친구’를 통해 보여준 활약에 이어 최근 ‘60일, 지정생존자’의 출연을 확정 지으며 종횡무진 열일 행보를 선보이고 있다. 연극 ‘마라, 사드’ ‘고래’ ‘오이디푸스 왕’ ‘엠 버터플라이’ ‘거미여인의 키스’ ‘카포네 트릴로지’ ‘돌아서서 떠나라’ 등 다수의 연극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검증받은 실력파 배우인 그가 오랜만에 연극 배우로 돌아온다는 소식이 반가움을 더한다.

배우 김주헌이 출연하는 연극 ’프라이드’는 5월25일부터 8월25일까지 대학로 아트원씨어터에서 공연된다.(사진제공: 솔트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