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토요일인 6일 충청도 이남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5일 오후 5시 발표에서 6일 하루 평균 초미세먼지와 미세먼지 농도가 충청권 호남권 영남권 제주권은 '나쁨', 서울을 포함한 그 밖의 권역은 '보통'일 것으로 내다봤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충청도 이남 지역은 오늘 유입된 황사의 영향이 남아있는데다 대기가 정체돼 농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일요일인 7일에는 대기가 청정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국의 하루 평균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황사는 대부분 미세먼지에 해당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