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호텔, 복고 갈라디너 파티 진행해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레스토랑 루브리카에서은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컨셉의 레트로(복고) 갈라디너 파티를 28일부터 진행한다. 예약고객을 대상으로 5월31일까지 주중 저녁에 진행하며, 홍보도우미와 호텔 직원들이 복고풍 의상을 입은 채 갈라디너 파티를 소개하고 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