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다(VLEEDA), 휴양지에서 얻은 영감으로 탄생된 사랑스러움

[우지안 기자 / 사진 김치윤 기자] ‘2019 F/W 서울패션위크’에서 디자이너 이다은의 ‘블리다(VLEEDA)’ 컬렉션이 공개됐다.

바다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의상들은 보기만 해도 시원한 휴양지의 느낌을 그대로 전해질 만큼 디자이너가 휴양지에서 직접 느낀 영감이 블라우스, 원피스, 스커트 등으로 다양하게 해석됐다. 꽃과 화려한 프린트가 돋보였던 의상은 마치 미술 작품을 연상시키고 러플 디자인과 사랑스러운 컬러는 패션쇼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패션쇼에는 배우 신다은과 러블리즈의 지수, 진, 애프터스쿨 레이나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