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작가 야옹이의 실물이 공개됐다.

지난 26일 네이버 웹툰은공식 SNS를 통해 '여신강림' 연재 1주년 특집으로 야옹이 작가의 실물 사진과 인터뷰를 선보였다. 훈남훈녀 그림체로 유명한 야옹이 작가는'여신강림' 여주인공과 쏙 빼닮은 훈훈한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는 공개된 인터뷰를 통해 "SNS에 '여신강림' 이미지를 올려주시거나, 해외웹툰 인기순위에 오르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며 "정말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인기를 실감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작업을 위해 "일주일 중 4일은 꼬박 밤을 새워 마감한다"며 "캐릭터들의 다양한 스타일 연출을 위해 평소에도 스타들의 패션이나 국내외 패션 콜렉션을 주의깊게 지켜본다"고 밝혔다.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남다른 미모와 함께 색다른 경력도 공개했다. 야옹이 작가는 "데뷔 전 여러 일을 한 것이 도움이 된다"며 "그 중 피팅모델 경험이 큰 도움이 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사진=네이버 웹툰

'여신강림'은 평범 혹은 그 이하인 여주인공이 메이크업을 통해 훈녀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았다. 훈녀가된 여주인공과 남자 주인공의 삼각 로맨스로 인기몰이 중이다. 지난해 네이버 영상 콘텐츠 제작 전문 자회사 스튜디오N에서 발표한 영상화 라인업 중 하나로 '남자친구',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본팩토리에서 공동제작해 드라마로도 선보여질 예정이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