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브랜드스타
서귀포잠수함, 아시아 최초 관광 잠수함

대국해저관광의 ‘서귀포잠수함’은 브랜드스탁이 조사·평가한 ‘2019 대한민국 브랜드스타’에서 4년 연속 해양관광지부문 브랜드가치 1위에 선정됐다.

서귀포잠수함은 1988년 시작한 아시아 최초의 관광잠수함이다. 세계 최대 연산호 군락지로 유명한 문섬 등 수심 40m에 가라앉아 있는 난파선까지 관람할 수 있는 코스를 운항하고 있다. 관광 분야에선 세계 최초로 ISO-9001 인증을 받았다.

‘잠수함 최장 무사고 운항기록 및 세계 기네스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30년 동안 사고가 없었던 점을 높이 평가받아 세계 8개국 해외 관광잠수함 업체를 대상으로 운항, 정비 및 영업 컨설팅을 제공해왔다.

현재 문섬에서 운항 중인 ‘지아호’는 관광잠수함 중 가장 크기가 크고 최신 장비를 갖추고 있다. 세계 최대 관광잠수함 건조업체 모비마르(Mobimar)와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지아호의 인버터 및 컨트롤 패널을 신규 구축해 안전성을 더했다. 또 서귀포 바다 속 풍경을 더 자세하게 안내하기 위해 자동 멘트 시스템 등을 도입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