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가 2019프로야구 개막식에서 포수로 변신했다. 사진=NC다이노스]

NC다이노스 구단주인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가 개막 선언과 시구식에서의 포수 역할을 맡았다.

23일 경남 창원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창원NC파크 홈 개막전에서 김택진 대표는 포수로 변신했다. 또한 개막 선언도 했다.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NC다이노스 유튜브 캡처]

NC다이노스는 삼성과 경기에서 시작하자마자 배탄코트가 올시즌 프로야구 첫 홈런을 날리며 7-0 승리를 자축했다.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 개막 선언. 사진=NC다이노스 홈페이지]

이어 역시 1회말 '125억원의 사나이' 양의지가 또 홈런을 날렸다. NC 선발 버틀러는 7⅓이닝 3피안타 무실점 호투로 KBO리그 데뷔전에서 팀 승리를 이끌었다.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사진=NC다이노스 홈페이지]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창원NC파크 정문. 사진=NC다이노스 홈페이지]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창원NC파크 경기장 전경. 사진=NC다이노스 홈페이지]

새롭게 선을 보인 창원NC파크 경기장은 전광판과 관중석 위의 띠모양의 전광판, 경기장 안내로봇 등이 호평을 받았다. 이날 관중석은 완전 매진을 기록하면서 창원의 명물로 우뚝 섰다.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세계 최초 야구장 안내로봇. 창원NC파크의 안내로봇. 사진=창원NC파크]
'포수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새 경기장 개막 선언

[전광판에 소개되는 김택진 NC다이노스 구단주 개막선언. 사진=NC다이노스 팬 제공]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et21@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