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담, 2년 동안 40kg 감량…"다양한 캐릭터 연기 위해"
류담/사진=싸이더스HQ

류담/사진=싸이더스HQ

류담의 40kg 감량 비법은 정석 그대로 식이요법과 운동이었다.

배우 류담의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7일 한경닷컴에 "류담 씨의 다이어트 비법은 모두가 아는 그대로다"면서 식이요법과 운동으로 2년 동안 40여kg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앞서 싸이더스HQ는 류담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공개해 화제가 됐다. 사진 속 류담은 이전의 포근했던 이미지와 달리 한층 날렵해진 턱선으로 시선을 잡아끈다. 그야말로 '반쪽'이 된 류담은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다이어트를 했다"고 털어 놓았다.

류담은 2년 여의 시간 동안 탄수화물을 줄이고 유산소 운동을 하는 '정석'대로 체중을 감량했다. 해외 스케줄이 있어도 매일 1시간 이상씩 운동을 챙겨했다는 후문이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류담은 기존의 유쾌했던 이미지 뿐아니라 진중한 모습으로 극과 극의 매력을 발산하며 작품 속에서 활약하겠다는 각오다. 실제로 프로필 촬영을 찍을 때에도 막힘없이 포즈를 소화하며 유쾌하게 촬영 현장을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싸이더스HQ 측은 "앞으로 류담의 다양한 활동을 응원한다"며 "현재 차기작 선정에 고심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류담은 2003년 KBS 18기 공채 개그맨으로 연예계에 데뷔,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MBC '선덕여왕', SBS '엽기적인 그녀', MBC '돈꽃'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활동 영역을 확대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